정박사의 의대진학칼럼



의대 지원서, 왜 조기지원이 유리한가?

그 동안 의대를 지원하기 위해 열심히 준비한 많은 지원자들은 드디어 6월 3일부터 의대 지원서를 AMCAS (American Medical College Application Service)를 통해 지원하고자 하는 의대에 지원서를 보낼 수 있다. 이미 원하는 의대에 지원하기에 충분히 높은 MCAT 점수를 받고 열심히 지원서를 작성하고 있는 학생들도 있을 것이고, MCAT 점수가 잘 나오면 지원하기 위해 초조하게 점수 나오기만을 기다리며 의대 지원서를 작성하고 있는 학생들도 있을 것이다. 적어도 이 번 년도에 의대를 지원할 생각이었다면 적어도 2개월 전부터는 지원서를 어떻게 작성할 것인지 에세이 주제는 무엇으로 할 것인지? 그리고 추천서는 누구에게 부탁할 것인지? 등이 이미 정리가 되어 있어야 한다.
한국과는 달리 미국의 많은 의대들은 지원자들의 모든 서류를 한번에 모아서 심사하는 방식이 아니라 접수된 시기별로 모아 수시로 심사하고 그 심사 결과를 수 차례에 걸쳐서 발표하는 Rolling방식을 기초로 하고 있다. 그러다 보니 지원 시기에 따라서 운 좋게 붙을 수도 있고, 떨어질 수도 있다. 예를 들면 누구나 의대 지원은 빨리 지원서를 보낼수록 유리하다라는 말 때문에 AMCAS를 통해서 6월 3일 A라는 의과대학에 지원서를 보냈다고 하자. 그 A라는 의과대학의 입학사정 위원회는 지원자들의 지원 서류를 검토한 후 이차 지원서를 보내라는 메일을 모든 지원자들에게 또는 일정 자격을 갖춘 지원자들에게만 보내게 된다. 메일을 받은 지원자들은 약 2주 안에 그 2차 지원서를 작성하여 보내야 한다. 그러면 의대 입학사정 위원회는 요구된 모든 지원 서류가 일정 기간,예를 들면 7월 말까지 도착한 지원자들의 서류를 모아 1차 심사를 하게 된다. 이 때 심사 대상인 지원자들이 나보다 모든 면에서 아주 우수한 자격을 갖춘 지원자들이 많다면 아무리 일찍 지원서를 보냈다 하더라도 인터뷰에 초대되는 기회는 적을 수 밖에 없다. 그러나 MCAT 점수가 좋지 않아 한번 더 시험을 보고 지원하다 보니 다른 지원자들 보다는 약간 늦은 7월 말에 지원서를 작성하여 지원했다고 생각해 보자. 그런데 그 때 상대적으로 점수가 낮은 지원자들이 많이 몰리게 되어 그들과 함께 심사를 받게 되었다면 운 좋게 인터뷰 요청을 받을 수도 있을 것이다.
그래도 의대 지원서는 하루라도 일찍 보내는 것이 확률적으로 합격할 기회가 조금이라도 더 있을 수 있다. 의대 지원서 마감일까지 기다리지 말고 일단 준비가 되면 하루라도 일찍 보내야 그 만큼 인터뷰 받을 기회가 조금이라도 더 생길 것 이다. 인터뷰 요청을 받아야만이 최종 합격할 기회를 얻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 만일 의대의 정원이 약 150명 정도라고 할 때 학교마다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의 의대는 700 ~ 800명에게 인터뷰 요청을 하게 되고 그 중에 정원의 약 1.5~ 2배인 220 ~300명 의 지원자에게 합격 통보를 보내게 된다. 만일 지원서를 일찍 보내게 되어 1차 심사그룹에 있게 되었다면 그 때는 인터뷰 대상자가 700 ~ 800정도이기 때문에 자리가 충분히 있는 상태이다. 그러나 지원서에 필요한 서류 중 어느 하나라도 늦게 보내게 되어 2차 3차의 심사 그룹의 명단에 속해 있다면 다른 지원자들은 이미 인터뷰에 초대된 상태이고, 심지어 일부는 합격 통보를 받은 지원자들도 있기 때문에 그 만큼 기회는 줄어 든다고 볼 수 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얼마나 준비된 상태에서 지원했는가 하는 것과, 얼마나 나에게 맞는 학교를 지원 했는가가 더 중요하다. 하버드 의대에 합격하기에는 부족한 점수를 갖고 혹시나 하는 기대로 남들보다 일찍 지원했다고 해서 합격할 수 있는 것이 아닌 것 처럼, 하버드 의대를 충분히 합격하고도 남을 점수를 가진 지원자가 인지도가 약한 의대를 지원한다고 하여 합격시켜주는 것도 절대 아니다. 각 학교마다 매년 합격생들의 평균 성적과 학교에서 중요시하는 것들이 있기 때문이다. 명문 사립대에서 우수한 성적과 기타 여러 활동을 한 지원자가 명문 사립 의대로부터는 많은 인터뷰 요청을 받고 합격했지만 대부분의 주립 의대에서는 불합격 통보를 받은 예가 있다.

폴 정박사
STEM 연구소
문의: 571-292-6947
www.stemri.com

Total 64
***** 칼럼의 내용은 본 신문사의 편집 방향과 틀릴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