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도 한국 농어촌 어린이들 대상 영어캠프, 벧엘청소년선교회, 영어교사 봉사자 파송 예배


한국 농어촌 어린이들과 다문화 가정 어린이들을 위해 매년 여름 영어캠프를 열고 있는 벧엘청소년선교회(대표회장 이길중 목사)가 12일 메시야장로교회에서 2017년 캠프 봉사자 파송예배를 가졌다.

올해는 7월 31일부터 811일까지 전남 무안영광함평 등 7개 지역 소재 아동센터가 돌보고 있는 총 250여명의 어린이 및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캠프가 진행될 예정이다.

워싱턴 지역을 포함 미 전역에서 자원한 10여명의 한인들이 영어 교사로 봉사하게 되며해당자에게는 미 대통령 봉사상 커뮤니티 서비스 크레딧이 수여된다.

이길중 목사는 한국이 요즘 잘 산다고는 하지만 아직도 농어촌 지역의 경제교육 빈부 격차는 심각하다며 어려움이 많고 부족한 가운데서도 하나님 은혜로 5회째 실시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벧엘청소년선교회는 2년 전 캠프 참가 학생 중 20명을 선발해 미 동부 견학 기회를 제공했으며 올 가을 다시 학생들을 초청해 넓은 세상을 보며 꿈과 비전을 키울 수 있도록 돕는다.

한편 설교를 맡은 김바울 러시아 선교사는 지금은 일어나 빛을 발할 때라며 일하고 섬기며 하나님의 뜻을 이뤄가자고 말했다.

김 선교사는 한국에 가서 영어캠프를 하는 것은 참 좋은 일이지만 영혼 구원이라는 근본 목적도 잊어서는 안된다며 아이들을 크리스천 리더가 되도록 잘 교육해달라고 당부했다.

예배에서는 김정숙 벧엘청소년선교회 이사장의 기도조형복 목사의 헌금 기도한세영 목사(메시야장로교회)의 축도가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