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다방



미국 뉴욕주서 리무진 돌진…20명 사망 참변



미국 뉴욕주서 리무진 돌진…20명 사망 참변

[앵커]

미국 뉴욕주에서 생일 축하 하객 등을 태운 리무진 차량이 내리막길에서 주차장으로 돌진해 스무명이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리무진 차량이 왜 제동에 실패했는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이귀원 특파원입니다.

[기자]

미국 뉴욕주의 주도인 올버니에서 서쪽으로 64km 가량 떨어져 있는 스코해리 카운티.

현지시각으로 6일 오후 '포드 익스커션 리무진' 차량이 내리막길에서 주차장으로 돌진, 주차 차량과 충돌하면서 리무진에 타고 있던 18명과 행인 2명 등 모두 20명이 사망했습니다.

<린다 릴리 / 목격자> "우리는 폭발음을 들었습니다. 그 소리는 차가 충돌하는 소리였고 이들 나무가 모두 휩쓸려가는 소리였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이렇게 훽 하는 소리였습니다."

사고 당시 리무진은 시속 96km 이상의 속도로 내리막길을 질주해 주차장을 덮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뉴욕 주 경찰은 "리무진이 교차로에서 제동하는 데 실패했다"고 밝혔습니다.

<크리스 피오르 / 뉴욕주 부 경찰서장> "주도로 30-A 교차로에서 제동에 실패했습니다. 리무진은 교차로를 가로질러 주차장으로 돌진했습니다. 모두 20명이 사망했습니다. 모두 성인들입니다."

리무진 차량에 탑승한 18명은 생일 축하 행사를 위해 가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뉴욕경찰 등 관계 당국의 조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리무진 차량이 왜 통제를 잃었는지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고 있습니다.

미 연방교통안전위원회 로버트 섬월트 회장은 "2009년 2월 49명이 사망한 뉴저지발 뉴욕행 콜간 항공기사고 이후 최악의 교통사고"라고 말했습니다.

뉴욕에서 연합뉴스 이귀원입니다.
Total 0


Total 519
Number Title Date
Notice
Internal Server Error
2017.08.07
Notice
이미지 올리는 법
2017.07.11
517
New “버려진 돌멩이 20년 갈고 닦으니 다이아 돼”
2018.10.21
516
New 강서 PC방 살인범, 29세 김성수…역대 신상공개 흉악범 누가 있나
2018.10.21
515
文대통령 '제재완화' 성급했나?…'CVID·北 인권' 강조한 아셈
2018.10.20
514
은혜로교회 탈출 교인 "매일 3시간 매질, 살려주세요"
2018.10.20
513
132년 이어온 美공룡 백화점의 몰락…끝내 파산
2018.10.20
512
종전선언과 관계없다더니…北 "유엔사 해체" 속내 드러내
2018.10.19
511
미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 안해…한국 포함 6개국 ‘관찰대상국’”
2018.10.17
510
"판빙빙 반성문 보라···찍히면 숙청, 문혁이 돌아왔다"
2018.10.17
509
미국인이 새로 뽑은 뒤 1년 내 팔아버린 차 Top 11
2018.10.17
508
文대통령 "제재완화 통해 北비핵화 촉진"…공식언급 의미는?
2018.10.15
507
"성적은 좋지만 인성은 낮아" vs '아시아계 인종차별"
2018.10.15
506
CNN "미국인 46% 트럼프 재선성공 전망"…3월 조사때보다 높아져
2018.10.14
505
뉴욕·런던·홍콩…집값이 꺾이기 시작했다
2018.10.14
504
수상하지만 아무도 모르는 '살인범 320명 사면'
2018.10.13
503
美 재무부-국내 은행 '이례적 접촉'…배경 두고 공방
2018.10.12
502
200년간 쌓은 인간 탑… 카탈루냐 결속력의 상징
2018.10.12
501
트럼프 "중국인 너무 오래 잘 살았다…더 타격 줄 수도"
2018.10.11
500
군의관 대신 영업사원이 ‘대리 수술’…3년 전에도 적발
2018.10.11
499
2차 북미정상회담 美중간선거 이후로…"후보지 3∼4곳 검토 중"
2018.10.09
498
文대통령 "음주운전, 실수로 인식하는 문화 끝내야…처벌 강화"
2018.10.09
***** 칼럼의 내용은 본 신문사의 편집 방향과 틀릴 수도 있습니다.*****